언론홍보

알림마당

‘문경’을 간직하도록 길잡이가 되겠습니다.

언론홍보

문경문화관광재단, `관광기념품 공모전` 수상작 선정[경북신문]

  • 관리자
  • 2021-04-16 오후 5:53:09
  • 51
  • 메일

문경문화관광재단, `관광기념품 공모전` 수상작 선정

금상 정다은씨 '문경 찻사발 북클립' 등 일반상품분야 5점
이재연-양현지씨 '문경이 차오르다' 등 아이디어 분야 4점 수상
트위터트위터
페이스북페이스북
밴드밴드
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
봉종기 기자 / kbsm 입력: 2021/04/12 19:21
 
 
 
 
↑↑ ‘2021 문경시 관광기념품 공모전’ 수상작 모습. 사진제공=문경문화관광재단
 

[경북신문=봉종기기자] 문경문화관광재단은 지난 3월 문경의 문화와 관광자원을 대표하는 관광기념품을 개발하고자 마련한 ‘2021 문경시 관광기념품 공모전’에서 일반상품분야 금상에 정다은씨(경기도 수원시)의 ‘문경 찻사발 북클립’ 등 5점과 아이디어 상품분야 이재연, 양현지씨(서울특별시)의 ‘문경이 차오르다’ 등 4점을 최종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.

문경의 새로운 대표 관광지로 자리를 잡고 있는 ‘문경 단산’을 주제로 하는 기념품 공모를 진행하였으며, 일반상품 62점과 아이디어상품분야 19점 등 총 81점이 접수됐다.

일반상품분야는 합리적인 가격대로 상품화 할 수 있는 점에 중점을 뒀으며 아이디어 분야는 문경단산을 활용한 다양한 아이디어 제품을 공모해 민간 전문심사위원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총 9점을 선정했다.

금상에는 ▲정다은(문경 찻사발 북클립), 은상으로는 ▲문승원(문경마그넷/문경엽서/단산모노레일 연필꽂이), 동상은 ▲주가현(문경새재 버즈라이브/프로 케이스 키링 세트), 장려상 2점에는 ▲최다민(일러스트 입체카드 ‘단산의 계절’) ▲김상학,김보람(문경 원목 캔들홀더 외) 등 총 5점이 선정됐다.

아이디어 분야에서는 ▲이재연, 양현지(문경이 차오르다) ▲황수아(문경세제), 디자인 분야에서는 ▲이수경(한 겨울의 문경) ▲임효정(문경을 읽다) 등 4점이 입상의 영예를 안았다.

입상작에는 상장과 함께 금상 150만원, 은상 100만원, 동상 80만원, 장려상 각 40만원, 아이디어상·디자인상은 각 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.
 

푸터 네비게이션

저작권표시, 주소 및 연락처

TOP